자신을 되돌아보게 한 시간

레이몬드

미술 아니 그림이라는 방법을 통해서 자신을 돌아보는 시간이었습니다.

특히, 강사님의 열정적인 강의는 마음을 편하게 해주었습니다.

가능하면 결혼을 앞둔 커풀이면 꼭~~강의를 받으셨으면 좋겠습니다. 

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